광고

달라스 여성을 살해한 혐의로 기소된 남성 헬스케어 종사자가 경찰의 조사로 여죄가 드러나 면서 여러 건의 살인 혐의로 추가 기소됐다.
연쇄 살인을 저지른 해당 용의자는 방문 헬스케어 기관에서 일하는 빌리 체미르미르(Billy Chemirmir)라는 남성으로, 주택 유지보수 관리 일을 병행하며 은퇴자들이 모여 사는 지역에 접근해 범행 대상을 고른 것으로 달라스경찰은 추정했다.

경찰은 또 체미르미르가 강도범죄를 저지르기 위해 노인들에게 접근했다가 살인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체미르미르에 대한 대한 경찰 수사는 작년 3월 19일 Plano에서 발생한 90대 여성 살해 미수 사건으로부터 시작됐다.

Plano 경찰 조사에 따르면, 체미르미르가 91세의 피해 여성의 아파트를 강제로 침입해 해당 여성을 침실에서 베개로 질식사 시키려고 했지만 당시 피해 여성은 호흡 곤란으로 잠깐 기절했다가 정신을 차린 뒤 의료용 비상 경고 장치로 도움을 청해 피해를 면할 수있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이후, 경찰이 해당 살인 미수 사건의 증거를 통해 범인이 체미르미르임을 확인한 뒤, 같은 해 3월 20일 동일한 수법으로 질식사한 Dallas거주의 81세 여성 루 티 해리스(Lu Thi Harris) 살인 사건과 관련해 그를 용의선상에 올렸다.

또한 경찰은 이전에 발생한 수백 건의 시니어 사망 사건들을 재검토해 6건의 살인 사건과 관련해 체미르미르를 추가 기소했다.
한편, 데비드 퓨스( David Pughes) 달라스 경찰부국장은 현재 달라스에서 다시 재검토해야 하는 여성 시니어 대상 범죄가 750건이 넘는 상황에서 다 살펴본다는 것이 무리일 수 있지만, 모든 사건을 하나하나 재검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광고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