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SBS 메인뉴스인 ‘8뉴스’ 앵커와 보도본부장을 역임한 김성준 SBS 논설위원이 지하철역에서 여성을 몰래 촬영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8일 성폭력 범죄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김 전 앵커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김 전 앵커는 지난 3일 오후 11시55분쯤 서울 지하철 영등포구청역 안에서 원피스를 입고 걸어가던 여성의 하체 부위를 몰래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현장을 목격한 시민들이 이 여성에게 몰래 사진 찍혔다는 사실을 알리고 김 논설위원을 뒤쫓았으며, 김 전 앵커는 출동한 경찰에 의해 현행범으로 체포됐습니다. 이후 김 전 앵커는 범행 사실을 부인했지만 휴대전화에서 몰래 찍은 여성의 사진이 발견됐습니다. 한편 이 사건과 관련, SBS 측은 “김 씨가 사직서를 내 사직 처리했다고 전했습니다.

광고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