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최근 텍사스에서 잇달아 발생한 대형 총기 테러 사건의 여파로 총기 폭력 문제를 집중적으로 다루기 위해 신설된 텍사스 하원위원회 위원 두 명이 제2수정헌법 옹호자들로부터 살해 협박을 받은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13일 주 하원 총기 폭력 대처위원회의 부위원장을 맡고 있는 폰초 네바레즈(Poncho Nevarez) 민주당 주 하원의원은 “일부 주 하원위원회 위원들이 총기 문제 진전을 원하지 않는 세력으로부터 살해 협박을 받았다”고 밝혔다.
드루 다비(Drew Darby) 공화당 주 하원의원도 샌 안젤로(San Angelo) 언론을 통해 텍사스 하원위원회 위원 2명이 살해 협박을 받은 사실이 알려졌다.
하원 총기 폭력 대처위원회는 지난 8월 한 달 사이 엘 파소(El Paso)와 미들랜드-오데사(Midland-Odessa)에서 발생한 두 건의 대형 총기 테러사건으로 고조된 총기 폭력 우려에 대한 대응으로 지난 주에 구성됐다

번역 김현정기자

광고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