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부는 마음이다.

 

뉴욕아카데미.jpg

 

 

오늘은 2015년 1월에 방송된 EBS 다큐 프라임 5부작 “공부 못하는 아이”를 소개하려고 합니다. 20년이 넘게 아이들을 가르쳐 온 제게도 아주 충격적인 내용이었습니다.  5부작으로 구성된 다큐를 한 지면으로 요약하기 보다는, 꼭 보시길 원하는 마음에서 몇 가지 내용을 두서없이 소개해 봅니다. 
 
1. 두가지 실험
아주 흥미로운 실험을 했습니다. 비슷한 학업수준의 아이들을 두반으로 나눕니다.  
A그룹은 시험 전에 10분동안 지난 일주일 동안 즐거웠던, 행복했던 기억을 떠올리며 기록하도록 합니다. B그룹은 지난 일주일 동안 화나고, 슬프고, 힘들었던 기억을 떠올리며 기록하도록 합니다.  결과는 A 그룹의 평균과 B 그룹의 평균이 5점이상 차이 났습니다. 단 10분동안의 상이한 마음 상태가 만들어낸 차이, 결코 작지 않았습니다.  
또 다른 실험을 했습니다.  비슷한 학업수준의 아이들을 두반으로 나눕니다.  A 그룹에는 꼼짝않고 모든 문제를 다 풀어야 한다고 했습니다.  B 그룹에는 자유롭게 원하는 만큼의 문제만 풀라고 했습니다.  
선생님들 조차도 아이들에게 자유를 주면 문제 푸는 것 보다는 딴 짓(?)을 많이 해서 푸는 문제 수도 적고 성적도 나쁠 것이라 예상했습니다. 결과는 정반대였습니다.  자유를 준 B그룹이 수학, 과학 두 과목 모두 훨씬 더 나은 성적을 보여주었습니다. A (강제) 그룹과  B (자유) 그룹의 점수 차이는 수학은 10점, 과학은 7점이었습니다.  

 

2. 긍정적 정서와 부정적 정서 
공부를 하려면 뇌의 다양한 부위의 기능적 연결성이 증가되어야 하는데, 긍정적 정서는 그런 확장적 사고를 가능하게 합니다. 즉, 긍정적 정서를 유발하면 문제풀이 능력이 증가합니다. 반대로 부정적인 감정은 뇌의 기능적 연결성을 감소시켜 사고력을 좁히고 공부가 힘들어집니다.   
머리 좋은 유전자를 타고난 아이도 지속적으로 스트레스에 노출되어서 분노, 공포, 미움, 짜증 이런 부정적 감정을 계속 느끼게 되면 공부를 잘 할 수가 없다고 합니다.  집중력이 저하되고, 문제 풀이 능력도 저하됩니다. 걱정이나 불안에 에너지를 소진하면 정작 이해, 암기, 분석하는데 쓸 에너지가 없어진다고 합니다. 감정이, 마음이 학습능력과 직접적 관계가 있다는 것은 분명한 사실입니다. 잘 배우기 위해선, 공부를 잘 하기 위해서는 마음이 건강해야 합니다. 지능이 아닙니다. 마음이 훨씬 더 중요합니다.  

 

3. 부모의 역할
다큐에선 한국의 세종고등학교에서 “마음교육”을 실시한 후 성적의 변화를 보여줍니다. 행복한 상태에서, 마음이 편한 상태에서, 아이들은 공부를 더 잘 할 수 있게 됩니다. 이러한 긍정적인 정서를 갖기 위해서 가정에서 부모님의 역할이 가장 큽니다.  
아이가 40 점을 받았습니다.  아이 스스로 이미 알고 있습니다.  실망스러운 결과라는 것을.  그리고 스스로 이미 스트레스를 받기 시작합니다. 그런데 가장 정서적으로 가까운 부모로부터 저조한 성적에 대해 꾸중을 듣게 되면 그 스트레스는 더 커집니다. 시험 성적에 유난히 민감한 아이들이 있습니다.  그런 아이들은 대개 부모가 시험 성적에 더 민감합니다.   
아이의 마음을 먼저 생각하지 않고, 성과 혹은 결과에 집중하게 되면 아이는 부모로부터 정서적으로 멀어지게 됩니다. 부모의 정서적 지지가 높을 수록, 부모와의 소통이 잘 될 수록, 아이의 성적이 좋아진다고 합니다.   
게임에 중독되어 중학교 성적은 전교 꼴찌였던 아이가 고등학교때 부터 공부를 시작해서 명문대학에 들어가고,  지금은 좋은 회사에 취직해 스스로가 좋아하는 일을 하고 있는 청년에 대한 이야기가 나옵니다. 그 청년의 엄마의 말입니다.  
“부모의 변화가 시작될 때 그 다음에 아이의 기적은 일어나는 것 같아요. 아이의 생각까지 부모가 지배할 수 없다는 것을 일찌감치 깨달아야 해요. 부모가 할 수 있는 것은 죽을 때까지 믿어주는 거.  믿고, 믿고, 또 믿고 믿어주어야 하는게 부모라고 생각해요”  
마음을 다치면 공부를 못한다. 공부를 잘하는 힘은 “지능”이 아니라 “마음”이다. 어떻게 생각하세요? 

 

신하준

책읽기와 글쓰기 전문 New York Academy원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