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펠

손양원 목사의 9가지 감사기도

 

손양원 목사의 이야기는 너무나도 감동적이다. 
그가 자기의 두 아들 동인, 동신을 죽인 원수(안재선)를 양아들로 삼은 이야기는 인간으로서 아무나 할 수 있는 일이 아니다.  두 아들의 영결식 때 손양원 목사께서 “내 느낀 바 은혜 받은 감사의 조건을 들어 답사를 대신하겠습니다”며 자그마치 아홉 가지의 감사문을 다음과 같이 읽어갔다. 

 

첫째  나 같은 죄인의 혈통에서 순교의 자식이 나게 하셨으니 감사합니다. 
둘째  허다한 많은 성도 중에 어찌 이런 보배를 내게 맡겨 주셨는지 감사드립니다. 
셋째  삼남 삼녀 중에서도 가장 아름다운 두 아들, 장자 차자를 바치게 된 나의 축복을 감사합니다. 
넷째  한 아들의 순교도 귀하다 하거늘 두 아들이 순교하게 해 주심을 감사하고 
다섯째  예수 믿다가 누워서 죽는 것도 큰 복이라 하거늘  하물며 전도하다가 총살 순교함이리요. 
여섯째  미국 가려고 준비하던 내 아들 미국보다 더 좋은 천국 갔으니 내 마음 안심되어 감사함이며 
일곱째  내 사랑하는 두 아들 총살한 원수를 회개시켜 내 아들 삼고자 하는 마음 주신 하나님께 감사하고 
여덟째  내 두 아들의 순교의 열매로 말미암아 무수한 천국의 아들들이 생길 것이 믿어지니 감사합니다. 
아홉째  이와 같은 역경 속에서 이상 여덟 가지 진리와 하나님의 사랑을 찾을 수 있는 기쁜 마음, 여유있는 믿음 주심을 감사하나이다.  
우리 모두도 새해에는 삶에 불평과 원망보다는 감사와 찬양이 넘쳐서 하나님이 주시는 은혜와 축복이 세상으로 지역으로 그리고 이웃에게로 흘러 나가는 축복의 통로가 되도록 힘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