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_TN_1551.jpg

 

문학회, ‘한혜영 작가 초청 특강’ 개최
7월 22일 오후 4시 … 박인애 작가는 제26회 ‘해외문학상’ 수상

 

달라스한인문학회(회장 방정웅)의 월례모임인 문학카페가 지난 6월 24일(일) 캐롤톤 H 마트 문화센터에서 열렸다. 
먼저 지난 5월 중의 보고사항과 재정보고가 있었다. 본회 총무인 박인애 작가가 5월 29일 한국문인협회에서 실시하는 26회 해외문학상을 받았다는 소식과 다음 달 7월 22일 모임은 중견작가인 한혜영 작가를 초청하여 글쓰기 특별강연’을 개최한다는 보고가 있었다.
이어서 가진 문학의 향기 시간에는 1939년 이후 합동 시집 '청록집'을 냄으로써 '청록파' 또는 '3가 시인', '자연파' 등으로 불리우는 박두진, 조지훈, 박목월의 시를 감상하였다. 청록파의 시 가운데 박목월의 ‘나그네’, ‘나무’, ‘윤사월’, ‘이런 시’와 박두진의 ‘도봉’, ‘정산도’, ’해’ 그리고 조지훈의 ‘낙화, ‘승무’, ‘완화삼’을 감상하고 의견을 교환하며 함께 노래도 불렀다.
회원들의 작품발표와 활동에 대하여 대화를 나누는 ‘우리들의 이야기’ 시간에는 조정국님의 시 ‘무심한 세월’, 최정임님의 시 ‘평화롭다는 것’, ‘길들여진다는 것의 명상’ 그리고 방정웅님의 동시 ‘내 속에 엄마가’의 낭송과 회원들의 감상발표를 나누었다.
달라스한인문학회의 다음 모임은 오는 7월 22일(일) 오후 4시에 문화센터에서 ‘한혜영 작가초청 글쓰기 특별강연’을 갖는데 글쓰기에 관심있는 분은 누구나 참석할 수 있다. 이에 대한 문의는 214-632-5313(회장 방정웅)으로 할 수 있다.

 

기사제공_달라스한인문학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