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_TN_8861(웹).jpg

 

최승호 부회장ㆍ유종철 위원장, 외교부 표창 받아

 

달라스 영사관 이상수 소장 “동포사회 발전 위해 애쓴 분들께 보답해 기뻐”

 

주 휴스턴 대한민국 총영사관 달라스 출장소(이하 달라스 영사관)의 이상수 소장이 지난 1월 30일(화) 오전 11시 30분 달라스 한인회 최승호 수석부회장과 유종철 행사기획분과 위원장에게 외교부 강경화 장관 명의의 표창장을 수여했다.
달라스 영사관에서 진행된 표창장 수여식은 국민의례로 시작됐다. 표창장 전수 후 이상수 소장은 “달라스는 미 중남부 동포사회의 중심지로 성장하고 있다. 그리고 이런 달라스 한인 동포사회의 발전을 위해 지대한 공헌을 한 분들께 표창장을 전달해 뜻깊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상수 소장은 이어서 두 명의 표창 대상자들이 그간 펼쳤던 활동에 대해 설명했다. 그에 따르면 달라스 한인회 최승호 수석부회장은 동포사회의 화합과 한인 2세의 교육 및 정체성 확립에 기여했고 태런카운티 상공회장, 코리안 페스티벌 대회장, ‘한국의날’ 준비위원장, 대통령 및 재외선거관리위원장으로서 노력과 희생을 아끼지 않았다. 
또 유종철 행사기획분과 위원장은 달라스 한인회 사무총장과 행사기획분과 위원장으로서 양지와 음지를 오가며 달라스 동포들을 위한 노력에 앞장섰다. 그 외에도 코리안 페스티벌 준비위원회, ‘한국의날’ 준비위원, 민주평통 부회장, 노숙자 돕기 행사주관, 장진호 전투 기념비 추진위원, 한인문화센터 건립 추진위원, SMU 인권세미나 주관 등 분야를 가리지 않고 봉사정신을 발휘했다.
수여식 후 최승호 수석부회장은 “표창장을 받아 기쁘다”며 “새로 시작된 임기 기간에 더 열심히 노력하고 봉사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유종철 위원장도 “너무 기쁘고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히며 “이를 계기로 발전하는 달라스, 풍요로운 달라스를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다짐을 전했다.

 

안창균 기자
press1@dallaskt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