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0203_영사관신년회.jpg

 

DFW한국학교협의회, 정기총회 및 신년회 개최

차기 회장으로 권예순 교장 선출 … 오는 3월 1일부터 임기 시작

 

DFW한국학교협의회(회장 길병도)가 지난 2월 3일(토) 오후 6시부터 로얄레인에 위치한 영동회관에서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특히 이날 총회는 달라스 영사관(소장 이상수)의 권민 영사와 주관한 신년회를 겸했다. 
권민 영사는 어려운 상황속에서도 우리 2세들에게 한국어 교육과 한국의 문화와 역사를 가르치느라 헌신·봉사하는 선생님들에게 감사와 존경을 표했다. 그는 이어서 달라스 영사관은 한글학교를 지원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자 하며, 언제든지 필요한 사항이 있으면 영사관으로 연락하라고 부탁했다. 
권민 영사는 또 각 한글학교에서 주문한 교과서가 영사관에 도착해 연락을 취하면 정해진 날에 꼭 오셔서 픽업하길 당부했다. 마지막으로 권 영사는 달라스 영사관이 구비한 전통놀이 기구나 한복 등은 한글학교에서 사용을 원할 경우 영사관으로 연락, 언제든지 교육용으로 사용할 수 있다고 소개했다.
이어진 총회에서는 윤정혜 교장의 감사결과 보고가 진행됐으며 권예순 부회장의 회계보고가 그 뒤를 따랐다. 남서부협의회 임지현 회장(영락한글학교)은 달라스 포트워스 지역의 한글학교와 한국학교가 더욱 더 단합하여 올해 계획된 행사를 유익하게 완성하자고 말했으며, 특히 DFW교사연수회와 사은회에는 모든  교사들의 참여가 필요하다고 역설했다.
그리고 총회에서는 ‘나의꿈 말하기 대회’, ‘토픽 시험’, ‘SAT 한국어 모의고사’, ‘교사 연수회’, 시카고에서 예정된 ‘낙스 학술대회’, ‘교장연수회’, ‘우리 전통민속 한마당’, ‘미술대회와 백일장’, 휴스턴 교육원 주최 ‘DFW한국 문화 경연대회’, ‘달라스 영사관 주최 송년 모임’ 등 올해 진행할 예정인 행사들에 대한 논의가 진행됐다. 각 행사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일정이 확정되면 각 학교로 통보하기로 결정됐다.
마지막으로 차기 회장 선출이 이어졌다. 차기회장으로는 달라스 한국학교 캐롤톤 1캠퍼스의 권예순 교장이 선출됐다. 권예순 신임회장은 모두 힘을 모아 협의회를 성공적으로 이끌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차기 회장의 임기는 2018년 3월 1일부터 2년이다.

기사제공_DFW한국학교협의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