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IMG_6767.jpg

 

“지역 예술문화 저변확대와 이민생활의 활력 위해”

 

텍사스 중앙일보 문화센터 주관, 2017 열린 문화의 밤 성황

 

 

텍사스 한인 동포사회 사회 문화 예술 발전을 위해 기여해 온 텍사스 중앙일보 문화센터가 2017열린 문화의 밤 행사를 통해 동포사회 수준 높은 예술 문화의 저변을 알림과 동시에 연말을 맞아 사랑 나눔을 실천하는 풍성하고 의미있는 시간을 가졌다.
지난 10일(일) 오후 5시 30분부터 캐롤톤 메리어트 코트야드(Carrollton Marriott Courtyard)호텔에서 개최 된 이번 행사에는 텍사스 중앙일보 문화센터의 강사들과 수강생 및 회원들이 한 해 동안 배우고 익힌 재능들을 통해 재즈공연, 문화 예술 공연, 미술 작품 미니 경매 등을 맘껏 펼쳐냈다. 특히 미술 작품 미니 경매 시간을 통해 얻어진 수익은 이웃 돕기 성금으로 전달될 예정이라 더욱 뜻깊었다. 
달라스와 포트워스 각 한인 단체장 및 주요 인사들이 함께 한 2017 열린 문화의 밤은 한인 동포사회 구성원들과 문화 예술인들이 함께 만들어 가는 지역 문화행사로서의 자리를 굳건히 했다는데  의미가 있다. 이 행사는 지역 문화에 기여한 한인들에게 공로패와 감사장을 수여하는 등 문화계의 활력과 이민 생활의 동반자로서의 역할도 감당하고 있다.
이 날 행사에서 유석찬 한인회장 겸 민주 평통 달라스 협의회장은 축사를 통해 “이민 생활에 낯선 외국 문화 속에서 우리 문화를 만나고 갇혀있던 감성과 끼를 표현할 수 있는 문화센터의 존재가 사막의 오아시스 같은 역할을 감당해 주고 있다”며 “앞으로도 더 알찬 강의와 활동을 통해 한인사회 문화 저변 확대 및 동포 사회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해 주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텍사스 중앙일보 문정 대표도 환영사를 통해 “회원들의 열정과 참여가 올해 4회째를 맞는 열린문화의 밤을 이끌어오는 원동력”이라며 “문화 센터를 통해 꿈을 실현해 나가고 잠재된 자신의 능력을 찾아가는 동포사회가 되어 삶의 활력을 찾길 기대한다”고 성원을 당부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노정선의 에어로빅 강좌 생들의 장기자랑, 박인애 강사의 시낭송 및 한국 무용의 신미미 강사와 회원들의 공연, 시민권 강좌 오정열 수강생의 소감발표 등이 이어졌으며 크리스찬 재즈 팀은 Cross Wave 팀의 축하 공연과 전문 재즈 보컬인 임채희씨의 재즈 공연도 눈길을 끌었다.
특히 이어진 미니 미술 경매는 성인 미술반 강사와 회원들의 작품 기증을 통해 한인 사회 내 어려운 이웃을 돕고자 마련됐으며 참석자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1,500달러 상당의 기금을 마련하는 훈훈한 모습도 연출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는 달라스 한인회 정창수 이사장과 SNG Dialysis 박기남 COO가 동포사회 문화 예술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감사패를, 문화센터 문학교실의 박인애 강사가 회원들의 등단과 문학공모전 수상등의 지도공로를 인정받아 공로패를 수여받았다.

 


[KTN] 서종민 기자 press2@dallaskt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