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사태의 향방을 가를 선거.. 결과는 범민주 진영의 압도적인 승리, 친중파의 참패

0
115

홍콩 사태의 향방을 가를 중요한 선거가 24일 치러졌는데, 결과는 범민주 진영의 압도적인 승리, 친중파의 참패였습니다.

이에 홍콩 정부의 강경 진압으로 수세에 몰렸던 시위대와 민주화를 외치는 목소리에 힘이 더 실리게 됐습니다. 이날 선거 개표 결과, 범민주 진영은 전체 452석 가운데 385석을 차지했습니다. 전체 의석의 85.2%를 가져가면서 홍콩 구의원 선거에서 사상 최초로 과반을 넘겼습니다. 반면 친중파 진영은 58석에 그쳤으며, 중도파는 8석을 차지했습니다. 친중파 정당 중 최대 세력을 자랑하는 민주건항협진연맹은 이번에 출마한 후보 대부분이 선거에서 졌습니다. 범민주 진영인 공민당은 전체 36명의 후보 중 32명이 승리를 거뒀으며, 노동당은 7명의 후보자 전원이 승리를 거뒀습니다. 최종 투표율은 71.2%로 294만 명이 투표에 참여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특히 젊은 층 유권자가 크게 늘어 범민주 진영에 유리하게 작용한 것으로 분석됩니다. 이에 홍콩 행정장관 선거인단 117명을 획득해 정국 운영에 주도권을 행사할 것으로 보입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